美 하원, 금융범죄 단속에 '블록체인 사용연구' 법안 통과

코인뉴스 HOME 코인뉴스

美 하원, 금융범죄 단속에 '블록체인 사용연구' 법안 통과

BEX 6 2019.09.27 16:17
미국 하원이 자금 세탁을 방지하기 위해 금융범죄단속국 핀센(FinCEN)에게 블록체인을 포함한 혁신 기술 사용을 연구할 것을 요구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

암호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는 미국 하원이 지난 19일 블록체인을 포함한 혁신 기술의 사용 연구 법안을 통과시켰다고 2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이번에 통과된 '법 시행 지원 혁신 촉진법'은 핀센의 책임자가 인공지능(AI), 디지털 신원인증 기술, 블록체인 기술 등을 비롯한 혁신 기술을 활용해 핀센의 데이터 분석을 보다 효율적이고 효과적으로 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할 것을 규정한다.

해당 법안은 안토니 곤잘레스 하원 의원이 금융범죄를 퇴치하기 위해 지난 5월 제안했다.

곤잘레스 대변인은 "해당 법안은 카르텔, 인신매매범, 테러리스트에게 재정적으로 이득이 되는 자금 세탁을 막기 위해 우리가 이용할 수 있는 최고 기술을 사용하고 있는지 확인한다"고 설명했다.
블록체인 기술 솔루션을 정부에 홍보하는 정부블록체인협회(GBA)의 제르다 다체 전무이사도 첨단 기술을 이용하는 테러리스트, 자금세탁범들을 잡기 위해서는 정부 부처도 첨단 기술을 활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나쁜 사람들'이 블록체인 기술을 이용해 앞서가는 동안 정부는 시간, 에너지, 돈을 낡은 기술에 낭비했다"며 "핀센과 같은 정부 부처는 블록체인과 같은 혁신 기술이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 연구한 다음, 그 기술들을 자신들의 무기고에 통합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출처:http://www.zdnet.co.kr/view/?no=20190926100238

    BEX
    CS CENTER
    Kakao. pf.kakao.com/bex E-mail. support@bex.com